스릴 '80 년대 노래 'Vamos a la Playa'는 핵 전쟁에 관한 것이었다

최고 리더 보드 제한 '>

고등학교 때들은 스페인어 수업에서 아무것도 기억 나지 않더라도 '해변에 가자'라고 말하는 방법을 알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이탈리아 듀오 Righeira의 1983 년 히트 곡 'Vamos a la Playa'에 감사드립니다. 그것은 해변에서 하루 동안 선크림과 수건을 행복하게 포장하는 엄마와 아빠의 입술 에서처럼 오늘날 스페인어 수업에 여전히 나타납니다.

그러나 우리 중 많은 사람들이 제목 가사 이외의 것을 배우고 싶어하지 않았고, 그 노래는 보이는 것처럼 평온하지 않습니다. 그것은 핵폭발의 여파에 관한 것이지만 그것이 제시하는 묵시적 파괴의 이미지에 관한 것입니다. 당신이 얻을 수있는 것처럼 쾌활한 버전. 노래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해변에 가자 oh oh oh oh x 4
해변에 가자 폭탄이 터 졌어
방사능이 구워지고 푸른 색을 띕니다

번역 :

해변에 가자 oh oh oh oh x 4
해변에 가자 폭탄이 터 졌어
방사능은 모든 것을 파란색으로 토스트하고 착색합니다.

샤워에서 노래 할 노래

그리고이 구절 :

모두 모자를 쓰고 해변에 가자.
방사능 바람이 머리카락을 주름지게합니다.



번역 :

주홍 글자가 실화인가

솜브레로를 입은 모두들 해변으로 가자.
방사능 바람이 머리카락을 엉망으로 만들어

그리고이 구절 :

우리는 해변에 가고 마침내 바다가 깨끗합니다.
더 이상 냄새 나는 물고기가 아니라 형광 물.

번역 :

해변에 가자, 드디어 바다가 깨끗해졌습니다.
더 이상 냄새 나는 물고기가 아니라 형광 물만 있으면됩니다.

이번 여름에 자신의 손목 전화를 착용하고 플라 야로 향할 때 명심하십시오.